신속항원검사 키트 수급, 21일부터 어린이집 등 무료배포

신속항원검사 키트 수급, 21일부터 어린이집 등 무료배포

최근에 검사키트 구입이 어려운데요. 21일부터는 어린이노약자 등에 대해서는 비용 없이 배포된다고 합니다. 정부는 지난 10일 신속항원검사 키트 수급 대응 TF 회의를 열어 어린이와 노인요양시설 입소자 등에 대한 지원방안을 마련했다. 선별진료소 등 방역현장에 신속항원검사 키트를 최첫째 공급하고, 오는 21일부터 감염에 취약한 어린이집 원생종사자와 노인복지시설 등 약 216만 명에게 주당 12회분의 신속항원검사키트를 비용 없이 배포합니다. 유치원과 초등학교가 시도 교육감과 협의를 거쳐 추후 결정할 계획입니다.

3월부터는 임신부와 등등 방역 취약계층 등에 대해서도 신속항원검사 키트 무상 배포를 더 확장하는 확실한 계획은 확정되는 대로 발표합니다.


보건소 신속항원검사는 4월 10일까지만
보건소 신속항원검사는 4월 10일까지만

보건소 신속항원검사는 4월 10일까지만

전국의 보건소 선별진료소와 임시 선별 검사소에서 시행되어 온 신속항원검사가 다음 주 11일부터 중단됩니다. 중앙 방역대책본부에서는 4월 1일 국내 코로나 확진자가 점차 감소세를 보이고 동네 병원이나 의원에서도 신속항원검사를 통해 확진자로 분류될 수 있도록 확진 방법이 확대된 점을 고려해 이같이 결정했습니다. 4월 11일부터 신속항원검사를 희망한다면 호흡기 전담 클리닉이나 호흡기 진료지정 의료기관을 방문하여 검사를 받을 수 있습니다.

60세 이상을 포함하여 고위험군에 대한 PCR 유전자 증폭 검사만 진행됩니다. 검사가 필요합니다.는 의사 소견서를 받았거나 밀접접촉자 혹은 60세 이상 등을 대상으로 보건소에서 시행하는 PCR은 계속 유지됩니다.

종로 구민회관 보건소 PCR 검사
종로 구민회관 보건소 PCR 검사

종로 구민회관 보건소 PCR 검사

중구 보건소에서 검사했을 때, 미치도록 아팠던 기억이 있어 이번엔 종로구민회관에서 검사를 받았습니다. 종로구민회관 인심선별검사소 운영시간 월금 09001700 휴게시간 12001400 공휴일 1300 1700 일요일 휴무 1 pcr 검사를 받기 위해 줄을 섰다. 40분 정도 섬이럴때 신속항원검사를 받고 의사쌤께 받은 코로나검사의뢰서 or 양성 결과가 뜬 자가키트 or 감염자 동거인의 경우 등본 등을 가져오지 않은 인원은 검사가 불가합니다.

2 줄을 서면서 코로나 전자문진표를 작성했다. 줄 서는 동안 위 준비물 안 챙겨온 사람들, 말 안 통하는 외국인, 전자문진표 못 작성하겠다는 사람들 . 암튼 여러가지 사람들이 있었으나 공무원들이 조금 힘들어보였습니다. 힘들어서인지 그런 식으로 친절해보이지는 않았습니다. 하지만 불다정한 것은 아니었다. 지쳐보였다는 표현이 맞겠다.

방역 취약 계층에게는 자가키트 지원
방역 취약 계층에게는 자가키트 지원

방역 취약 계층에게는 자가키트 지원

검사체계 전환에 따른 혼란을 방지하기 위해 정부에서는 4월 10일까지는 지금과 동일하게 보건소 선별진료소나 임시선별소를 통한 신속항원검사는 유지하기로 결정했고 보건소 신속항원 중단으로 검사료가 부담되는 사회적 약자 등에 대해서는 지자체나 보건소에서 자가검사 키트를 지원하도록 합니다. 방역대책본부에서는 어린이집이나 어린이집 혹은 초등학교, 노인시설이나 임산부, 감염 취약시설물에 종사하고 있는 인원 등 등등 방역 취약 계층에 대해서는 현재도 이미 비용 없이 자가 키트를 배포하고 있습니다.

검사키트 국내 제시 증대

수출 사전승인제를 통해 국내 공급량을 최대한 확관해 남은 2월 동안 약 7080만 개, 3월에는 총 1억 9000만개의 검사키트가 국내에 공급될 것으로 보입니다.

자주 묻는 질문

보건소 신속항원검사는 4월

전국의 보건소 선별진료소와 임시 선별 검사소에서 시행되어 온 신속항원검사가 다음 주 11일부터 중단됩니다. 궁금한 내용은 본문을 참고하시기 바랍니다.

종로 구민회관 보건소 PCR

중구 보건소에서 검사했을 때, 미치도록 아팠던 기억이 있어 이번엔 종로구민회관에서 검사를 받았습니다. 구체적인 내용은 본문을 참고 해주시기 바랍니다.

방역 취약 계층에게는 자가키트

검사체계 전환에 따른 혼란을 방지하기 위해 정부에서는 4월 10일까지는 지금과 동일하게 보건소 선별진료소나 임시선별소를 통한 신속항원검사는 유지하기로 결정했고 보건소 신속항원 중단으로 검사료가 부담되는 사회적 약자 등에 대해서는 지자체나 보건소에서 자가검사 키트를 지원하도록 합니다. 더 알고싶으시면 본문을 클릭해주세요.

Leave a Comment